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1-28 20:46

  • 뉴스 > 교육문화체육

상주시, 2022년 드림스타트 사업 추진

- 만12세 이하 취약계층 아동에게 맞춤형 통합서비스 제공 -

기사입력 2022-01-11 21:5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상주시는 0~12세 취약계층 아동 및 그 가족에게 맞춤형 통합서비스를 제공하는 ‘2022년도 드림스타트 사업추진에 따라 1월 신규대상자를 적극 발굴한다고 밝혔다.

 

상주시 드림스타트(경북 상주시 성동로 6, 2)201111월 개소하여 만12세 이하 취약계층 아동에게 빈곤의 대물림 차단 및 공평한 출발 기회를 보장하기 위해 건강·복지·교육을 통합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 담당 공무원 3, 아동통합사례관리사 3명이 함께 드림스타트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28천만원(국비 17376만원)예산으로 관내 대상아동 71가구 104명에게 신체/건강인지/언어정서/행동분야 39개 프로그램을 계획하여 직접 또는 기관과 연계하여 실시하고 있다.

 

상주시 드림스타트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주거환경이 불량한 가정에 살충살균 등을 실시하는 클린케어(방역) 서비스 학습 및 예체능 학원과 연계하여 수업비를 지원하는 학원 연계 프로그램 아동 가정에 방문하여 돌봄 및 정서적 지지를 제공하는 멘토링 프로그램 대상 부모에게 올바른 자녀 양육 및 식습관 형성 방법을 알려주는 아동양육&영양교육 등으로 구성하여 다양한 맞춤형 통합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외에도 아동의 올바른 성장을 위하여 다양한 수요를 반영함으로써 프로그램을 추가적으로 기획할 예정이다.

 

작년 상주시 드림스타트는 40여 개의 프로그램을 추진한 가운데,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하에 비대면 힐링 가족캠프를 실시하여 가족별 글램핑 및 바비큐 체험을 지원했고, 연말에 크리스마스 트리 만들기 키트를 제공하고 초등학교 졸업아동에게 책가방을 지원하는 등 만족도 높은 프로그램을 추진했으며, 앞으로도 비대면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개발할 예정이다.

 

특히 2021년에는 드림스타트 홍보활동을 활발하게 추진하여 10건 이상의 후원을 연계했으며 상주 청년회의소, 상주시 정신건강복지센터, 상주시 농촌신활력사업추진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지역 아동복지 증진을 위하여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천인숙 가족복지과장은 지역 취약계층 아동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자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앞으로도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며 지역 자원 및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연계하고 사례관리를 더욱 강화하여 아동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박희옥 (heeok5086@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