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4-14 23:22

  • 뉴스 > 상주인터넷뉴스

임이자 의원, SK머티리얼즈-경북대학교와 지역인재 채용촉진 추진

18일 국회서 간담회 열고 산학연 협력모델 발굴 등 논의···“경북대의 우수한 인력과 SK머티리얼즈의 시너지 기대”

기사입력 2022-01-19 23:0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임이자 의원(국민의힘, 상주·문경)SK머티리얼즈-경북대와 함께 지역인재 육성·채용촉진 방안을 논의했다.

 

임 의원은 18일 국회에서 이강윤 SK머티리얼즈 부사장, 김시오 경북대 대외협력부총장을 비롯한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열고 “SK머티리얼즈-경북대가 계약학과 추진 등 양질의 일자리 및 우수인력 배출방안에 협력해달라고 요청했다.

 

특히 임 의원은 “SK머티리얼즈는 배터리 소재 산업 부문에 특화된 전문인력을 확보하기 위해 맞춤형 인재수급이 필요할 것이라며 기업에서는 대졸 신입 직원들에 대한 재교육 비용을 절감하고, 대학은 취업으로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의 취업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임 의원은 또 앞서 2011년부터 경북대학교는 모바일공학과를 신설하여 삼성전자와 계약학과를 체결하고 실무중심의 전문인력 인프라를 구축한 선례가 있다학생들의 일자리 문제 해결과 기업의 인재 선점이라는 이해관계가 들어맞아 상생 관계가 이루어지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이에 이 부사장은 향후 인재 채용계획을 브리핑하는 한편, “계약학과뿐만 아니라 산학협력 추진을 통해 우수한 지역인재들을 확보하는 의견에 공감한다일정 기간동안 관련직무교육을 통해 실무에 투입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이 부사장은 최근 상주 공장 증축에 지역 업체를 사용하지 않아 논란이 된 문제와 관련해서는 금주 중 상주시 업체등록에 관한 계획을 세워 조속히 상주시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하고, 상주 기업이 균등하게 참여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희옥 (heeok5086@naver.com)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