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7-06 07:58

  • 뉴스 > 상주인터넷뉴스

경상북도의회, 마지막까지 도민을 위한 성실한 의정활동에 힘써

- 3월24일부터 4월6일까지 제329회 임시회 개회 -

기사입력 2022-03-23 23:1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경상북도의회(의장 고우현) 329회 임시회가 324일부터 46일까지 14일간의 일정으로 개회한다. 이번 임시회는 6월 지방선거를 앞둔 회기로 제11대 경상북도의회의 마지막 도정 질문과 함께 각종 민생 조례안 등을 처리할 예정이다.

 

324일 개의되는 1차 본회의에서는 권광택(안동), 김성진(안동) 의원이 제11대 경상북도의회의 마지막 도정질문에 나서 도정 및 교육행정의 현안사항에 대한 문제점을 살펴보고 정책대안을 제시한다.

 

도정질문의 주요 내용으로는 권광택 의원은 안동문화 관광단지 활성화 대책과 안동지역 중학교 이전 재배치 추진 계획현안에 대하여, 김성진 의원은 대구경북통합신공항 사업 추진 현황과 초중고 학교 학습부진학생 대책과 관련한 질의를 하며 TV 방송사를 통해 생중계 된다.

 

또한 6월에 실시되는 지방선거 출마를 위한 의원직 사직으로 공석이된 해당 상임위 위원장을 새로이 뽑아 의정활동의 공백을 방지하고 마지막까지 도민을 위한 의정활동과 지방의회 본연의 임무에 충실할 계획이며, 46일 제2차 본회의에서는 코로나19 피해자 지원을 위한 도세 감면 동의안을 비롯한 각종 민생 조례안 등의 안건을 처리하고 폐회한다.

 

고우현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지난 울진 산불 현장에서 화재 진화와 도민의 안전에 최선을 다해주신 모든 분들께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빠른 시일 내에 피해가 복구되고 예전의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한마음으로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또한 대전환의 시기를 맞아 새로운 정부의 국정철학과 가치를 공유하며 경북의 미래를 위해 다 같이 앞장서 나가자며 마지막까지 경상북도의회의 존재가치를 보여주는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해줄 것강조하였다.

박희옥 (heeok5086@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